로또회장, 마포대교서 ‘456억’ 들고 뛰어내려..